본문 바로가기

일반의약품(처방X)/여성을 위한 제품들

여성 질염에 어떤 제품을 사용하나요? (1)

# '여성 질염에 어떤 제품을 사용하나요?' 포스트에서는 여성들이 많이 겪는 질염 증상과 해당하는 일반의약품을 다룹니다.

의사의 진료를 대신할 수 없으며 참고만 하시기 바랍니다.  증상이 심할 때는 반드의 전문의의 진료를 받으시기 바랍니다. #



"거기가 가려워요~" 




드러내놓고 말하기는 어렵지만 자주 발생하기도 하고 꽤나 성가신 게 바로 여성질염이죠..


질염은 그야말로 여성의 질에서 발생하는 염증입니다.

주로 곰팡이균(칸디다), 세균, 트리코모나스 같은 미생물에 의해 발생합니다.


평소 건강한 여성의 질에는 유익균, 유해균, 곰팡이균 등이 평화롭게 공존합니다.

우리 몸의 면역계와 다수의 유익균(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 등으로 불리는)이 건강하게 균형을 맞추어 주기 때문이죠~


하지만 어떤 원인에 의해 이 균형이 깨지면 곰팡이균이나 세균이 갑작스레 번식하게 됩니다.

이렇게 되면 질염이 발생합니다.


※ 여성 외음부를 너무 자주 씻어도 유익균총이 손상을 입어 질염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세나서트2mg질정 예전 설명서에는 세균성/칸디다/트리코모나스/복합 감염 모두에 사용할 수 있는 것으로 되어 있었는데 최근 개정된 설명에는 세균성질염 나와 있습니다. 성분으로는 다른 질염에도 어느 정도 효능이 있을 거라 생각됩니다그러나 세균성질염에 우선 순위로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질염을 예방하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 외음부를 깨끗히 씻고 잘 건조시킵니다. 

 (물로만 또는 유익균을 살려주는 전용 세정제를 사용합니다.)

- 느슨한 면 재질의 속옷을 입어 통풍이 잘 되도록 합니다.

  그리고 꽉 죄는 옷을 입지 않습니다.

- 균이 항문에서 옮겨 가지 못하도록 소변, 대변을 본 후, 앞에서 뒤로 닦습니다.

- 당뇨가 있는 분들은 당뇨 조절이 잘 되도록 생활 습관을 조절해야 합니다.

- 피로, 스트레스, 불면, 과로 등은 면역계를 약화시켜 질염 증상이 재발되기 쉽습니다.

  충분한 휴식이 말처럼 쉽지는 않지만 증상이 나타났을 때 잠시 쉬시면 좋겠습니다.



◈ 개인적인 생각으로 전용 세정제 사용은 1주일에 2번 정도면 적당하다고 생각합니다. 

예방 차원에서는 그냥 흐르는 물로만 씻는 것도 괜찮습니다.

아무리 순한 세정제라도 매일 사용하면 유익균에 영향을 줄 수 있기 때문입니다. 

(비누 거품 = 계면활성제, 균(유익균, 유해균 모두)을 죽입니다.)


◈ 그리고 설탕이 들어간 음식도 줄이셔야 합니다.

당분은 면역계를 약화시킬 뿐 아니라 칸디다균의 먹이가 되기 때문에 질염이 잘 낫지 않고 쉽게 재발되게 합니다.


◈ 최근에는 여성 전용 먹는 유산균(유익균) 제품이 많이 나와 있습니다.

질염은 대부분 유익균이 약해져서 나타나기 때문에 자주 증상이 나타나는 분들은 이런 유산균을 섭취하시는 것이 좋은 방법입니다.




♥ 질정을 사용하는 방법 ♥ 



◈ 약의 표면에 물이나 로션, 베이비오일을 바르면 좀더 편하게 삽입할 수 있습니다.

◈ 약을 삽입한 후, 5분 이상 누워 계시고 30분 이내에는 운동을 하지 않습니다. 자기전에 사용하시는 것이 좋습니다.